광고가 떴는데, 색깔이 예쁜 스피커라고 생각하고 눌러봤더니 ㅠㅠ. 연필깎이다. 빨간색 스피커인줄 알고 확 눈이 갔드랬다..

'책에 대한 단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내 인생의 노래 1 “Lovin’You”  (1) 2022.12.20
카톡 생일 알림..  (0) 2022.11.30
몇 달만에 비틀즈..  (0) 2022.11.08
samba pa ti  (1) 2022.11.04
근조 정태인  (0) 2022.10.22
Posted by retired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