둘째, 점심 시간. 고등어 나왔는데, 폭식 모드. 내 거까지 줬다.

고대 구내식은 정말 아주 오래 전, 학력고사 끝나고 고대 법대 원서 넣을지 알아볼 때 장국밥 먹어보고는 처음이다. 그때 고대 법대 갔으면 내 인생은 어땠을까, 잠시 생각. 고대 앞에서 술은 엄청 처먹었는데, 안에서 먹을 일이 별로.

둘째는 폐기능이 많이 올라와서 내일은 퇴원한다. 전에 있던 병원은 일요일날 원무과가 열지 않아서 일요일 퇴원이 없던 것 같았는데..

'아이들 메모' 카테고리의 다른 글

최악을 피하기 위한 선택..  (3) 2022.09.21
둘째, 병원에서..  (0) 2022.09.18
병실에서 돌아와서..  (1) 2022.09.17
둘째 입원..  (1) 2022.09.16
중무장 타격전..  (0) 2022.09.07
Posted by retired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