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북스 송성호 대표가 뇌출혈로 불귀의 객이 되셨다. 

차 마신 적이 있었고, 포도주를 선물로 받았었다. 소주라도 한 잔 하자고 했었는데, 코로나로 왕래하기가 어려운 시간이.. 

 

부디 세상의 모든 걱정은 여기에 내려놓으시고, 편안하고 즐거운 시간이 영원할 수 있기를 소망한다.

 

'책에 대한 단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로 금리 이후..  (1) 2022.08.28
로마 클럽 보고서 50주년..  (0) 2022.08.28
왕따 놓기 딱 좋은 상황  (0) 2022.08.17
코로나 이후..  (0) 2022.08.09
천리길 - 빛바람  (0) 2022.07.31
Posted by retired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