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득, 50번째 책 제목이 생각났다.

너에게 묻는다.

내가 평생 답하려고 했던 질문들을 묶어서, 50번째 책으로 하면 어떨까 싶은.

나에게 참 많은 질문을 던졌다. 답 하려고 살았다. 잘 처 먹고 살려고 한 평생 살았던 삶이 되고 싶지는 않았다..

'낸책, 낼책' 카테고리의 다른 글

책 리스트 _ 2019  (1) 2019.10.12
놀부의 경제학?  (0) 2019.09.26
너에게 묻는다..  (0) 2019.09.16
앞으로 세 권은?  (0) 2019.08.31
감자꽃..  (2) 2019.06.05
49번째 책이 되기를 희망하는, 인민노련 얘기..  (5) 2019.04.20
Posted by 우석훈 retired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