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정부 1년차, 복지는 말로만 했고, 대기업 감세는 실제로 했다. 집부자 감세도 우선적으로 했고.. 공정성을 높인다고 공공성을 줄이는 일을 매우 열심히 하는 중이다. 이렇게 2~3년만 더 하면 나라 거덜나게 생겼다. 

 

https://www.khan.co.kr/opinion/column/article/202209090300005

 

[최현수의 사람을 생각하는 정책] ‘약자 예산’ 축소…소리만 요란한 ‘윤석열 복지’

윤석열 정부의 첫 번째 예산안이 발표되었다. 이미 예상됐던 것처럼 예산 편성방향이 확장 재정...

www.khan.co.kr

 

'잠시 생각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도 정부의 재정준칙에 대해서 반대한다..  (2) 2022.09.21
세브란스 병원 주4일제..  (3) 2022.09.09
표절에 대하여..  (8) 2022.09.07
인성, 시대착오, 보수..  (2) 2022.09.02
론스타와 모피아  (0) 2022.09.02
Posted by retired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