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명랑이 함께 하기를! (wasang@daum.net)
retired

글 보관함

예비소집일

2019.01.08 22:43 | Posted by 우석훈 retired

오늘 큰 애가 예비소집일이라서 학교에 갔다왔다. 내가 하도 자주 슈트를 입었더니, 자기도 슈트 입는다고. 진짜로 와이셔츠에 슈트 입고 갔다왔다. 학교는 잘 모르지만, 이 동네 애들 다 아는 학교 앞 떡복이집에 드디어.. 전설 같은 떡복이집. 엄마랑 용돈 협상 중이다. 큰애는 필요할 때마다 달라고 하고, 아내는 주급으로 준다고 하고. 용돈과 주급의 차이를 아직은 이해를 잘 못하는 것 같다. 어쨌든 이제 용돈 주는 시대로 들어간다.

'아이들 메모'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번데기 야구단  (2) 2019.01.18
너, 안 울고 있지?  (2) 2019.01.14
예비소집일  (2) 2019.01.08
준비 그만, 나 똥..  (0) 2019.01.07
아빠, 똥  (0) 2019.01.06
아이들의 꿈  (0) 2019.01.06

Comment

  1. 저희도 얼마전에 예비소집에 다녀왔습니다.
    아이들이 자란 모습을 보니 뭉클하기도하고 고맙기도하네요.
    지금처럼 잘 자라주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