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우석훈 블로그
retired

글 보관함

서오릉 산책

2018.05.13 18:45 | Posted by 우석훈 retired

 

아내가 해야 할 급한 일이 생겼다. 아내랑 교대로 애들하고 시간을 좀 보내기로. 오전에는 아내가 애들 데리고 교보문고 갔다왔다. 오후에는, 이리저리 생각하다가 서오릉 산책길을 가기로 했다. 둘째는 오늘 태어나서 가장 많이 걸었다. 큰 애도 나중에는 발이 아프다고 했다. 들어간 돈은, 내 입장료만 천 원. 애들은 무료. 맷돼지 나온다는 표지판 덕분에 아이들은 무서워하면서도 재밌게 걸을 수 있었다. 한 두개만 재밌는 게 있어도 아이들은 지겨워하지 않는다. 그 재밌는 게 어른들 눈으로 생각하는 것과 다른 게 문제. 보석 같이 찬란한 나이들이다. 나이를 먹으면서 이 시절이 잊혀지고 지워진다는 게 안타까울 뿐이다...

 

'심도는 얕게, 애정은 깊게'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과꽃  (0) 2018.05.15
책과 레고블록  (0) 2018.05.13
서오릉 산책  (0) 2018.05.13
흰 철쭉  (0) 2018.05.07
애들 셋 보기...  (1) 2018.04.29
어머니와 함께, 오늘도 행복  (0) 2018.04.22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