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명랑이 함께 하기를! (wasang@daum.net)
retired

글 보관함

반성문

2018.12.28 10:33 | Posted by 우석훈 retired

 

큰 애가 아침에 식탁 위에 있던 아내 노트북을 떨어뜨렸다. 작살만 겨우 면했다. 지난 주에 서비스 센터 갔다 온 애인데.. 반성문 썼다. 보다가 웃겨 죽을 뻔 했다. 아들아, 아빠도 술 처먹고 들어오면 반성문 쓴다. 냉장고에 붙여놓는다. 너도 반성문 많이 쓰는 인생을 살게 될 것이다. 이제 시작이다..

'아이들 메모'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이들의 꿈  (0) 2019.01.06
거북선 돌격!  (0) 2019.01.05
반성문  (0) 2018.12.28
화장실 불 끄고 도망가기..  (3) 2018.12.26
큰 애의 첫 극장 나들이..  (6) 2018.12.25
일곱 살 큰 애가 준 크리스마스 카드  (0) 2018.12.21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