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우석훈 블로그, 뭐든 만들어야 입에 밥이 들어간다.
retired

글 보관함

화가 안 나는 건 아니다...

2018.08.07 10:02 | Posted by 우석훈 retired

애들 샤워시키고 나서 아내한테 말했다.

계속 애들하고 있었는데. 애들한테 화는 안냈지만, 화가 안 나는 건 아니야.

아내가 웃는다. 다섯 살, 일곱 살, 끊임없이 실랑이하고 있다보면 화가 안 나는 건 아니다. 그래도 화는 안 내지만, 화도 안 나는 건 아닌. 오늘도 내가 참는다.. (주유소 습격사건에 나왔던 삽입곡)

내가 원래도 화내는 법이 거의 없다. 누군가에게 소리지르는 경우도 거의 없고. 6년 전인가, 7년 전인가, 술 먹다 소리지른 적이. 워낙 말도 안 되는 얘기를 계속 해서..

덥다. 애들은 자고, 다시 고요하다. 땀만 소리 없이 흐른다.

'아이들 메모'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심심한 것 가르치기..  (0) 2018.08.27
tv 시청  (0) 2018.08.07
화가 안 나는 건 아니다...  (0) 2018.08.07
짧은 외출 뒤..  (1) 2018.08.02
생일 선물은?  (0) 2018.07.28
책 보는 큰 애 혼내고 나서...  (1) 2018.07.22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