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명랑이 함께 하기를!
retired

글 보관함

영향력?

2018.07.19 14:09 | Posted by 우석훈 retired

오늘 점심은 친한 기자랑 밥을 먹었다. 몇 년 동안 못 본 사람들, 요즘 약간 한가해져서 찾아보는 중이다. 하다 보니까 주로 아줌마들하고 주로 밥을 먹게 된다. 진짜 내 주변에 이렇게 여성 동료들이 많았었나? 나도 놀라게 된다. 신문 칼럼 얘기가 나왔다.

"그래도 좀 쓰는 게 영향력 유지에 도움이 되지가 않나요?"

"글쎄요. 책에서 나오는 영향력 말고는 별로 필요 없을 것 같은데요."

영향력이라.. 몇 년만에 들어보는 단어인 것 같다. 그런 방식으로 생각해본지 너무 오래되는 일이라서. 예전에 시민단체의 싸움에 앞장 설 때는 지면 하나, 방송 하나, 그런 게 너무 중요했다. 그래서 나도 죽기 살리고 버텼던 시절이 있다. 그런데 지금도 그럴까? 별로 그렇게 생각하지는 않는다.

나는 이제 과거를 들여다보는 일은 별로 재미 없다. 미래에 대한 얘기, 다른 미래로 가는 방법, 이런 것들이 재밌다. 그걸 위해서 지금 현재를 다시 들여다보는 것이고. 현실에서의 영향력, 별로 재미 없는 방식이다.

내 책을 읽을 독자들과 같이 고민하면서 미래에 대한 얘기를 써나가는 지금의 방식, 나는 딱 좋다. 영향력, 그딴 건 필요없고. 2~3년이든, 4~5년이든, 그 시기에 필요할 것들을 지금 만드는 일, 충분히 보람 있고 즐거운 일이기도 하다.

나도 이제 50이다. 예전처럼 밤을 새고 전국을 누비면서 현장을 뛰어다는 일, 이제는 그렇게 못한다. 의미있는 일을 할 수 있으면, 그걸로 충분하다.

'책에 대한 단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노회장님, 많이 못 놀아드려서 죄송...  (0) 2018.07.26
3부 리그..  (0) 2018.07.20
영향력?  (0) 2018.07.19
나는 조선의 4번 타자다...  (3) 2018.07.18
양념만 다른 음식...  (0) 2018.07.12
괜히 기분 좋은 오후  (0) 2018.07.10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