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우석훈 블로그
retired

글 보관함

나는 조선의 4번 타자다...

2018.07.18 18:06 | Posted by 우석훈 retired

직장 민주주의, 초반부의 셋업은 거의 끝나가고, 중반부로 넘어가기 위한 꺾기 들어가는 중이다. 이 책은 내 인생작이 될 것 같다는 생각이 드는. 한국의 사회과학 저자는 또 다른 분야 사람이 느끼기 어려운 보람이 있다. 돈으로 생기는 만족감과는 좀 다른 종류의 느낌이다.

작년에 누군가 그런 얘기를 했다. 나는 그냥 차분히 내가 하던 일을 하는 게 가장 큰 애국일 거라고. 그럴지도 모른다. 그냥 나는 내가 하는 속도대로, 내가 하던 리듬대로, 새로운 생각을 계속 만드는 게 제일 잘 할 수 있는 일이다. 그리고 그게 사회에 대한 기여도 가장 높은 것 같다.

이대호가 그런 얘기 했었다. "나는 조선의 4번 타자다." 나도 언젠가 그런 얘기 할 수 있으면 좋을 것 같다. "나는 조선의 사회과학 저자다." 아직은 좀 아닌 것 같고..

'책에 대한 단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3부 리그..  (0) 2018.07.20
영향력?  (0) 2018.07.19
나는 조선의 4번 타자다...  (3) 2018.07.18
양념만 다른 음식...  (0) 2018.07.12
괜히 기분 좋은 오후  (0) 2018.07.10
강연 거절 메일을 쓰고...  (1) 2018.07.09

Comment

  1. 고전세 2018.07.19 09:14 신고

    응원합니다.^^

  2. 잘보고 갑니다 ^^

이전 1 2 3 4 5 6 7 8 ··· 28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