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retired
우석훈 블로그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Notice

Tag

2017.12.08 15:36 50대 에세이
이제 다음 주에 공주랑 대전에서 강연만 마치면 예전에 약속해둔 것까지, 다 끝난다. 지난 여름부터, 강연을 좀 많이 했다. 간만에 사람들도 좀 보고 싶고, 신세진 사람들 부탁도 들어줄겸. 그야말로 겸사겸사, 많이 돌아다녔다. 애들 보는 와중에 잠시 나갔다 오는 거라서, 제주도 갔을 때 딱 한 번 자고왔고, 전부 당일치기였다. 밤 늦게 들어와서 다음 날 애들 어린이집 데려다주고, 그런 생활이...

주로 목포대 같은 지방대학과 도서관들 그리고 사회적 경제 관련한 시민단체 같은 데 많이 간 것 같다. 고등학교도 좀 갔고. 이제 이 강연들이 끝나가면서 가만히 생각해보니까 대략 만 명 좀 넘게 만난 것 같다. 시간이 좀 가면서 느껴지는 바가 조금은 있다. 일반 시민들을 짧은 시간에 이렇게 많이 만난 것은 나도 오랜만이다. 시간이 흘렀다. 그리고 세상도 변했다. 사람들도 변한 것 같다. 그런 변화가 조금은 느껴지는 것 같다. 느껴지는 바가 생각보다 많다.

내가 누구랑 같이 얘기할 것이고, 누구랑 같이 세상을 고민할 것인가? 가끔 그런 걸 잊어버릴 때가 있다. 1년 가까이, 진짜로 전국을 돌아다니면서 여러가지 생각이 들었다. 이제는 그걸 좀 정리하면서 가만이 지내려고 한다.

그 사이에 방송도 정리했고, 기고하던 글들도 정리했다. 올 12월에 맞춰서, 많은 것을 내려놓았다. 아무 것도 해야 할 일이 없는 상태, 나는 그런 상태를 좋아한다.

예전 회사에 다닐 때, 현대중공업 출신 부장과 아주 친하게 지낸 적이 있었다. 아버지 뻘도 더 되는 관계인데, 술도 많이 마셨고, 얘기도 많이 했다. 회사 그만두고 공단으로 옮겼을 때, 몇 달 후 새로 옮긴 사무실로 찾아왔던 유일한 동료가 또 그 양반이었다. 아, 종기실 부장이 진짜로 일 때문에 찾아온 적은 있었다.

그 부장 양반은 회사에 붙어 있는 사람이다. 별 이유도 없는데 7시 전에는 무조건 출근한다. 평생을 그렇게 살았다. 현대중공업 내부의 깊숙한 얘기들은 그 양반한테 들었다. 나는 그렇게 뭔가에 붙어있는 게 싫고, 반드시 해야 하는 일들에 묶이고 싶지 않았다.

아무 것도 하지 않고 아이들 보면서 겨울이 갈 것이다. 그리고는 봄이 올 것이다. 내년 봄에는 무엇을 할지, 무엇을 하게 될지, 아직 모른다. 그리고 나는 이렇게 비어있는 진공과 같은 시간을 즐긴다. 그 순간이 가장 편안하다.

오랫동안 나와 친구처럼 지내던 사람들이 대개 77~78학번, 요런 사람들이다. 이들은 내가 가만히 있을 때마다, 도대체 그 시간을 어떻게 버티는지 궁금해했다. 버티는 게 아니라, 제일 좋고 즐거운 때라고 얘기해도 잘 이해를 못했다.

사람들이 중요하다고 하는 순간들을 대부분 나는 무시한다. 내가 제일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행사는, 망년회다. 그리고 같이 일하는 동료와의 신년식, 요 두 개는 굉장히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쉬는 김에 아무 것도 안 하려고 했는데, 망년회 3개를 하기로 했다. 동료들과 한 번, 옛날 동료들과 한 번, 나꼽살 팀과 한 번. 간만에 김용민과 통화했다. 상암 근처에서 날짜 한 번 잡기로.

올 겨울은 진짜로 몇 년만에 갖는, 공식적으로는 아무 것도 하지 않는 그런 겨울이 될 것 같다. 내년 봄까지는 정말로 아무 것도 안 할 것이다.

지난 겨울은 촛불집회와 함께, 나도 생각이 정지한 순간들을 보냈다. 생각하는 것 같기는 한데, 사실은 시간과 역사의 흐름을 따라가는 것일 뿐이었다.

이제는 또 다른 흐름이 올 것 같다. 그리고 그 흐름은, 같이 만들어나가는 흐름이 되어야 한다...


'50대 에세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초고] 어영부영, 50살이 되었다 - 버전 2  (4) 2018.01.25
한국 경제사 전공자를 찾아서...  (1) 2017.12.16
강연들을 마치고...  (1) 2017.12.08
경쟁에 관하여  (0) 2017.11.28
증오를 내려놓기  (0) 2017.11.23
탈당과 입당...  (1) 2017.11.23
posted by 우석훈 retire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7.12.15 02:52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