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명랑이 함께 하기를!
retired

글 보관함



아내 제주도로 1박 2일 출장, 우리는 애들 다 데리고 출동. 큰 애가 기침감기가 남아 있었고, 물갈이 하느라 둘째날 설사. 나는 애만 봤는데, 애들하고 틈틈히 바닷가 가서, 바다는 정말 원없이 봤다.

제주 공항에서 돌아오는 길에. 인생 별 거 없다. 주어진 시간 열심히 살고, 내가 남들에게 뭘 해줄 수 있나 더 생각하고, 잠시라도 짬이 나면 행복을 향해 질주!


(쓰다보니, 요 문장이 너무 맘에 들어...)


Comment